국민권익위, 보훈대상 유족 선정 시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기준 폐지해야

국민권익위, 보훈대상 유족 선정 시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기준 폐지해야

자유게시판

국민권익위, 보훈대상 유족 선정 시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기준 폐지해야

민수짱 2 651 06.28 11:03
카카오채널추가, 카카오톡상담, 국사모 유튜브채널을 구독하세요.
국민권익위, 보훈대상 유족 선정 시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기준 폐지해야

2022. 6. 27.(월) 08:30

국민권익위, 보훈대상 유족 선정 시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기준 폐지해야
- 양육책임 불이행 부모 보훈혜택 제한 등 보훈대상유족 선정 합리화 방안 제도개선 권고 -
 
□ 앞으로 국가보훈대상 유족 선정 시 일률적으로 적용되던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 기준이 폐지되고 양육책임을 제대로 이행하지 않은 부모는 보상금 등 보훈혜택이 제한된다.

국민권익위원회(위원장 전현희, 이하 국민권익위)는 이 같은 내용의 ‘국가보훈대상 유족 선정기준 합리화 방안’을 마련해 국가보훈처에 제도개선을 권고했다.

□ 기존에는 국가유공자 등 보훈대상자 본인이 사망한 경우, 같은 순위의 유족 중 생활수준 등을 고려하지 않고 나이가 가장 많은 유족 1명에게만 보훈혜택을 부여했다.

이와 관련해 헌법재판소는 독립유공자 손자녀 보상금 등의 경우에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 기준에 대해 헌법불합치 결정을 한 바 있다.

그러나 국가보훈처는 이 같은 헌법재판소의 헌법불합치 결정 사안에 대해서만 지급기준을 개정하고,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이라는 일반 기준은 그대로 유지해 왔다.

이 때문에 보훈대상 유족 선정 시 자녀가 여러 명인 경우 연장자 1명만 보상금, 각종 수당, 의료‧대부 지원, 주택 우선공급 등 보훈혜택을 받고 생계가 곤란한 자녀는 배제되는 문제가 있었다.

실제로 생활조정수당 지급현황에 대한 국민권익위의 실태조사 결과, 지난해 ‘연장자 우선, 1명 한정’ 기준에 따라 선정된 보훈대상 유족 123,512명 중 불과 5,923명(4.8%)만 생계곤란자로 생활조정수당을 지급받고 있었고, 나이가 어리다는 이유 등으로 지급대상에서 제외되는 같은 순위 유족은 267,833명이나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또 경제적 미지원, 학대 등 양육책임을 다하지 않은 부모가 자녀 사망 시 아무런 제한 없이 보상금 등 각종 보훈혜택을 받을 수 있는 문제점도 있었다.

* 2021년 기준 국가보훈 대상자의 부모 7,801명에게 지급된 보상금은 1,423억 원임

한편, 양육책임을 이행하지 않은 부모에 대해 공무원 자녀 사망 시 유족급여 수급을 제한하는 「공무원재해보상법」 및 「공무원연금법」은 지난해 6월 시행됐다.

□ 이에 국민권익위는 국가보훈대상 유족 선정 시 일률적으로 적용하는 ‘연장자 우선, 유족 수 1명 한정’ 기준을 폐지하도록 했다.

이와 함께 양육책임을 이행하지 않은 부모에 대해서는 보상금 등을 제한하고 후순위 유족에게 보훈혜택을 이전하는 등 세부 규정을 ‘국가유공자법’ 등에 마련하도록 권고했다.

□ 국민권익위 전현희 위원장은 “이번 제도개선은 국가보훈대상자의 유족에 대한 보상·지원을 강화해 일류보훈을 앞당기는 데 의미가 있다.”라고 말했다.


Comments

노동이 06.28 14:58
독립유공자후손은 연장자순으로 1명만 보훈혜택을 보게 되어 늘 말썽이 있었습니다.
국가에서 형제, 자매간에 보훈혜택을 가지고 싸움을 부쳤다고 생각합니다.
후손들의 생활수준을 고려하여 유족수 1명 한정이 아니라, 기준에서 미달된 후손에게 적은 금액이라도 모두 지급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.
영진 06.28 17:40
독립유공자 3대까지 혜택있고 국가유공자는 본인과 가족 혜택 있습니다. 감사합니다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
[공지] 2022년 국가유공자 참전 보훈대상자 보훈보상금 급여 수당 월 지급액표 댓글+29 국사모™ 2021.12.08 17210 0
[공지] 국가유공자 보훈 등록, 상이등급 신체검사 안내 댓글+101 국사모™ 2003.08.01 48334 1
[2007년 성명서] 보훈보상금 인상과 7급 보상금의 불합리성에 대해 댓글+143 국사모™ 2007.03.04 32414 4
[공지] 국가유공자 보훈 등록, 상이등급 신체검사 안내 댓글+3 국사모™ 2014.03.03 14986 0
19524 국사모 발전을 기원합니다. 댓글+8 해강 08.05 641 3
19523 참 !!으로 어찌 될련지. 날이갈수록,, 댓글+17 어부 08.05 1241 1
19522 보철차량 부제 제외 대상 문의 댓글+4 특전사126기 08.04 685 0
19521 호미 그러니까 나타나는 이름 말이에요 id 이거 어떻게 변경해요 댓글+5 babtong 08.03 434 0
19520 보훈병원에서 불쾌한 경험을 했네요. 댓글+10 붕어 08.02 865 0
19519 국가유공자 기초연급 법 개정안 영진 08.02 630 0
19518 영외마트.영외PX 국가유공자 차별에 대해 여러분께 물어보고 싶습니다 댓글+24 YS007 07.30 1329 0
19517 국가 유공자 신속항원검사 2 댓글+5 대한국인1 07.29 816 0
19516 신법 7급 건강보험 배제 문의 댓글+1 오두막 07.28 633 0
19515 尹 '추모의벽' 공로자 거명하며 文은 제외 댓글+1 민수짱 07.28 419 0
19514 상이유공자 무임승차, 광역버스·마을버스로 확대추진 댓글+4 감찰원 07.28 918 0
19513 충남도, 국가유공자 대형마트 생필품 할인 방안 추진 댓글+5 민수짱 07.27 2089 0
19512 국가유공자 구법과 신법(가족수당) 댓글+6 은은아빠 07.26 1103 0
19511 건강보험료 내고 계시나요? 댓글+5 hong92 07.25 2476 0
19510 19개월 만에 국가유공자 등록 결정 되었습니다. 댓글+13 정후 07.24 1761 0
19509 지원공상군경 혜택 정리해봤습니다. (Feat. 생활안정자금 매년 가능합니다) 댓글+11 닉네임쿨 07.24 871 0
19508 법조계 "민주유공자법, 기준 불분명·과도한 혜택…위헌소송 남발할 것” 댓글+1 민수짱 07.24 489 0
19507 국가유공자 재신체검사 대하여 켄세라 07.23 432 0
19506 상이등급체계 개편 레이번 07.22 1063 0
19505 '총기 위협 논란' 장호권 광복회장 검찰 송치… 특수협박 혐의 민수짱 07.21 266 0
19504 탈모 치료 국비지원 될까요? 댓글+4 왑스 07.20 589 0
Category

0505-379-8669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
Comodo SSL